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7-17 오전 10:31:0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칼럼/기고

함께 사는 삶

창녕신문자문위원 한삼윤
창녕신문 기자 / cnilbo@hanmail.net입력 : 2019년 05월 14일
ⓒ 인터넷창녕신문
사람(인간)은 혼자서는 살아갈 수 없는 사회적 존재이다.

결혼을 하든 하지 않든 상관없이 정도의 차이는 있을지라도 누구든 어떤 방식으로든
다른 사람과의 관계 속에서 생활을 해야만 생존과 생활이 가능해진다.

따라서 본인의 의사와 무관하게 누구라도 가정을 시작으로 단체와 사회, 나아가 국가, 지구촌이라는 공동체의 일원으로 살아갈 수밖에 없다. ‘지구촌(Global village) 가족주의’라는 단어도 이 같은 근본 연유에서 생겨났다.

무인도에서 혼자 산다고 가정한다면 자신의 안위만 생각해도 별 문제 될 것이 없겠지만
함께 사는 2인 이상의 공동체 생활에서는 반드시 서로가 지켜야할 룰(법칙, 질서)을 벗어나서는 제대로 된 삶을 살아갈 수 없는 것이다.

일반적으로 말하는 ‘자유’란 ‘속박된 어떤 틀이나 얽매임에서 벗어나는 것’을 의미한다.
그러나 ‘공동체 사회에서의 자유’란 최소한 서로에게 ‘할 것은 하고 하지 말아야 할 것은 하지 않는 제한적인 책임‘을 전제로 한다. 그래야만 편안하고 질서 있는 생활이 가능해 지기 때문이다. 그래서 ’자유‘란 ’책임‘이며 ’자기만의 이유‘라고도 말한다.

불가(佛家)에서는 해탈(완전한 자유)을 위해 계율(戒律)을 지키는 ‘지계(持戒)’를 강조하고 있고, 예수께서도 ‘진리가 너희를 자유롭게 하리라’고 설파했다.

선진국인 일본과 덴마크의 경우 어릴 때부터 필수적으로 2가지를 가르친다고 한다.
첫째, 남에게 피해를 끼치지 마라. 그러면 너도 피해를 입을 것이다.
둘째, 남을 존중하라. 그러면 너도 존중받을 것이다.

선진국이란 이렇게 경제적으로만 부유한 나라가 아니라 기본적인 기초 질서가 바탕이
된 가운데 문물이 고르게 균형 있게 발전이 된, 잘 사는 나라를 일컫는다.

근래 들어 각 지자체마다 ‘여민동락(與民同樂)’이란 사자성어가 널리 회자되고 있다.
‘구성원인 지역민과 함께 즐기다’라는 뜻이다.
‘함께 즐기다’라는 말 속에는 ‘더불어 동고동락(同苦同樂)’한다는 뜻이 내포되어 있다.

‘지구촌 가족주의’란 말도 지구촌이 한 가족처럼 친근하게 지낸다는 이념적 표현이다.
작게는 가정에서부터 크게는 지구촌에 이르기까지 가족과 같이 괴로움도 함께 나누고 즐거움도 함께 누리면서 사랑하며 살아간다는 뜻이다.

5월은 ‘가정의 달’이다. ‘가족(家族)의 의미를 다시금 생각해 보는 달’이다.
어린이 날(5,5)을 시작으로 어버이 날(5,8), 스승의 날(5,15), 성년의 날(5,20), 부부의 날
(5,21)이 차례로 이어지고 있다. 가족이 편안해야 내가 편안해 진다는 것은 상식이다.

‘가족’을 영어로 ‘패밀리(Family)’라고 부른다.
이 말의 본래 뜻은 'Father, And Mather, I Love You'를 줄인 말이라고 한다.
즉 ‘아버지 어머니, 저는 두 분을 사랑(존경)합니다’라는 뜻이다.

‘다른 사람을 사랑(존중)한다’는 것은 ‘자기 자신을 사랑(존중)한다’는 의미이기도 하다.
이런 삶을 ‘자리이타(自利利他)적인 삶’이라고 한다.

칠흑같이 어두운 밤에 어떤 맹인이 등불을 들고 밤길을 가는 것을 보고 있던 신체 건강한 어느 행인이 어이가 없다는 듯 가까이 다가가 그 연유를 물었더니 그 맹인이 하는 말이 걸작이다.
자기가 앞을 못 보기 때문에 혹시 다른 사람이 지나가다 나를 부딪치게 할까 봐 이렇게
등불을 들고 다닌다는 것이다. 우리 모두는 이렇게 알게 모르게 자신과 상대를 위하면서
살아 갈 수밖에 없는 존재이다.(사랑이 없이는 제대로 살아갈 수 없는 존재)

먼 길을 가장 쉽고도 빨리 가는 방법은 ‘사랑하는 사람과 함께 가는 것’이라고 한다.
고 김수환 추기경은 ‘사랑이 머리에서 가슴까지 내려오는 데 70년이 걸렸다’고 실토
했다. 말은 쉬워도 가슴에서 울어 나오는 사랑의 실천이 그만큼 어렵다는 뜻이다.

‘난행능행(難行能行)’,‘난공능공(難空能空)’이란 말이 있다. 행하기 어려운 것을 능히 행
하고, 비우기 어려운 것을 능히 비울 수 있어야 참다운 수행(修行)이라고 본다.
우리 모두가 가정의 달 5월만이라도 가족을 통해 사랑을 실천하는 날이 되었으면 한다.
창녕신문 기자 / cnilbo@hanmail.net입력 : 2019년 05월 14일
- Copyrights ⓒ인터넷창녕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름 비밀번호
개일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겨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경제/사회
창녕군 남지라이온스클럽, 이웃사랑 ..
국제라이온스협회 355-C지구 남지라이온스클럽은 21일, 남지읍 행정복지센터에서.. 
창녕군, 「자매도시 창원시와 양파소..
창녕군은 양파의 작황호조에 따른 과잉생산으로 판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민.. 
창녕경찰서 19년 제2차 경미범죄심사..
□ 창녕경찰서(서장 서성목)에서는 지난 3일 시민 자문위원 등 6명이 참석한 .. 
창녕군·외식업 창녕군지부, 양파·마..
창녕군(군수 한정우)은 (사)한국외식업중앙회 창녕군지부(지부장 김생연)와 7월 .. 
제4회 우포농협 마늘축제 및 조합원 ..
창녕군(군수 한정우)은 우포농협(조합장 정장석)에서 대서 마늘의 우수성을 알리.. 
바르게살기운동 창녕군협의회 2019 이..
바르게살기운동창녕군협의회(회장 박순구)는 26일, 본격적인 여름철을 맞이하여 남지종합복지관 경로식당에서 2019년 이웃사랑 삼계탕.. 
한국농어촌公 창녕지사-한전 창녕지사..
□ 한국농어촌공사 창녕지사(지사장 김영규)는 7월 2일(화) 한국전력공사 창녕지.. 
한국농어촌공사 창녕지사 행복충전활..
□ 한국농어촌공사 창녕지사(지사장 김영규)는 7월 4일(목) 사회 공헌활동의 일.. 
NH농협창녕군지부, 영농폐비닐 수거사..
지난 7일, NH농협창녕군지부(지부장 김종한)와 (사)농촌사랑범국민운동본부가 영.. 
창녕농협 파머스마켓 등 마늘·양파 ..
창녕군(군수 한정우)은 올해 마늘·양파 생산량 증가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 
창녕군상공인협의회, 인재육성장학금 ..
창녕군상공인협의회(회장 윤병국)는 10일 부곡CC에서 제1회 회장배 氣-UP 친선골.. 
창녕소방서, 2019년 소방장비 관리실..
창녕소방서(서장 손현호)는 지난 8일 경남소방본부 주관으로 2019년 소방장비 관.. 
한국농어촌공사 창녕지사 행복충전활..
□ 한국농어촌공사 창녕지사(지사장 김영규)는 지난 6월 3일 영농철을 맞아 노동.. 
‘창녕군 범 농협 마늘농가 일손돕기..
□ NH농협창녕군지부(지부장 김종한)은 지난 30일 본격적인 영농철을 맞아 일손.. 
NH농협창녕군지부, 장애학생 여름방학..
NH농협은행 창녕군지부(지부장 김종한)는 5월28일 (사)창녕군장애인부모회 (원장 유현숙)을 찾아 장애학생 여름방학 프로그램 후원을 .. 
칼럼/기고
목포 근대역사문화 답사에서 본 것들 (1)
지난 6월 8일, ‘남지를 사랑하는 사람들’(공동대표 이동안, 박태명, 이상주, 김부열 남지철교지킴이) 회원 20명은 요즘 빅이슈가 된.. 
임해진臨海津에서
보리누름에웅어회 한 접시불콰한 뺨에강바람 불어뱃전에 날리는 담배연기나도 하.. 
창녕 유어 출신 양민주 수필가
창녕 유어 출신 양민주(57세) 수필가가두 번째 작품 “나뭇잎 칼” 수필집을 발간했다.그는 현재 김해 인제대에서 교무처 교무과장으.. 
창녕의 선철(先哲)
국사를 돌보는 왕에서 고을 수령과 참봉에 이르기까지 공무를 담당한 사람은 누.. 
참꽃
나비를 보았는가분홍색 나비를 보았는가봄비 흠뻑 적신 파란 입술로 떨고 있는 .. 
엄마는 초록 땅 을 일군다
찢어진 고무대야 에 흙 옮겨놓고들녘에서 캐 온 냉이 한 바구니손가락으로 하나.. 
牛浦朱鷺飼育野生方肆
朱鷺復元放肆天 주로를 복원하여 자연으로 방사하니自將生態幾經年 생태를 자장 .. 
임해진臨海津에서
보리누름에웅어회 한 접시불콰한 뺨에 강바람 불어 뱃전에 날리는 담배연기나도 .. 
따오기 성공기원 가요무대를 보고
지난 4월 22일 창녕공설운동장에서 설 운도를 비롯한 22명의 가수들이 펼쳐진 따.. 
창녕소방서, 공사현장 안전관리 강화 운동 !
최근 건축 공사현장에서 용접 등 화기취급 부주의에 의한 화재가 빈번히 발생하.. 
유진수의 “한터 아리랑”
창녕 유어면 대대리(한터)에서 창작활동을 하고 있는 작가유진수가오는 5월16일.. 
등록번호 : 경남 아02330 / 등록일자 : 2016.01.27 /제호: 인터넷창녕신문 /명칭: 인터넷신문
주소 : 경상남도 창녕군 창녕읍 종로 38-5 / 발행인 : 유영숙 / 편집인 : 유영숙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영숙
등록일자 : 2016.01.27 / 발행일자: 2016.1.27 / mail: cnilbo@hanmail.net / Tel: 055)533-6709, 055)533-0207 / Fax : 055)533-3345
Copyright ⓒ 인터넷창녕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