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5-28 오전 10:26:4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칼럼/기고

말씨, 말씀, 말투~~

박영국(장마면 봉화행복마을만들기 추진위원장)
창녕신문 기자 / cnilbo@hanmail.net입력 : 2020년 02월 12일
ⓒ 인터넷창녕신문
등산모임이 있는 날에 한 친구가 나오지 못했습니다. 손자를 봐야 한답니다.그 사정을 모를 리 없지만 유독 한 친구가 버럭 소리를 냅니다.
“그 친구 왜 그리 살아 ? 그러니 허구한 날 붙잡혀 살지"그러자 다른 친구가 “자넨 손자가 지방에 있지? 옆에 있어봐 똑 같아” 손자양육이 논쟁으로 커집니다.
“난 처음부터 선언했어, 내가 애를 보면 성을 간다!” ‘못 생긴 남자와는 절대 결혼 않는다’ 는 처녀!‘난 죽어도 요양원에는 안 간다’고 한 선배!‘딱 100세만 살 거야 ' 호언했던 대학 동기...
그런데 어쩌나, 다 헛 맹세가 됐으니까요.여자는 못 생긴 남자와 천생연분을 맺고 선배는 치매가 들어 일찌감치 요양원으로 향했지요.나이 들며 갖춰야 할 덕목이 ‘절제’입니다.
삶에 고루 적용되는 말이지만 여기에는 ‘조심’하라는 뜻이 있지요.무엇보다 ‘말조심’하라는 것입니다.듣는 귀가 둘인데 비해 말하는 입은 하나뿐인 것도 같은 이유입니다.
우리가 수없이 내뱉는 말에는 사람을 살리는 말도 있지만 죽이는 말도 많습니다.같은 말인데도 누구는 복이 되는 말을 하고 누구는 독이 되는 말을 합니다.
황창연 신부가 말하는 말의 세 부류도 같습니다.말씨, 말씀, 말투가 그것이죠!!
씨를 뿌리는 사람(말씨)! 기분 좋게 전하는 사람(말씀)! 말을 던지는 사람(말투)이 있는 것처럼 말에도 등급이 있습니다.말씀은 말과 다릅니다.어떤 분의 이야기를 들으면서 나도 저렇게 살아야겠다고 다짐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이같이 감동을 전하는 사람의 말을 말씀이라 하지요. 말로 좋은 씨를 뿌리는 사람도 있습니다.
초등생 어린이에게 “씩씩하고 멋지구나 넌 장군감이다.” “넌 말을 잘하니 변호사가 되겠구나."이렇듯 말에 복을 담는 습관이 필요합니다. 좋은 언어 습관은 말씨를 잘 뿌리는 것에서 시작됩니다.
전철에서 중년 여인이 경로석에 앉은 할머니에게 말을 건넵니다.“어쩜 그렇게 곱게 늙으셨어요?”그런데 할머니는 시큰둥한 표정입니다. 다음 역에서 아주머니가 내리기 무섭게 “그냥 고우시네요 하면 좋잖아 늙은거 누가 몰라.” 듣고 보니 그렇기도 하네요.
프랑스 작가 장자크 상페는 자신의 책 ‘뉴욕 스케치’ 에서 뉴요커들의 긍정적인 말버릇을 관찰했습니다. 그들은 빤한 얘기인데도 습관처럼 상대의 말꼬리에 감탄사(!)를 붙이고 물음표(?)를 달아줍니다.
이는 내 말에 관심을 갖는다는 표시로 받아 들여지고 서로의 삶과 이야기를 격려해주는 말 효과를 높입니다.
이를테면, 누가 “이번에 터어키를 다녀왔어요. 너무 좋았어요.”라고 말합니다.그러자 옆에서 “좋은 곳이죠 나는 두 번 가봤어요.” 이렇게 말을 받으면 일단 주춤하게 됩니다.이럴 때 뉴요커들은 자기 경험을 내세우지 않고“정말요? 어머, 좋았겠다.!” “일정은 어땠어요?”
말머리를 계속 상대에게 돌려줍니다. 얼쑤 같은 추임새로 상대를 신나게 해주는, 뉴요커의 말 습관이 좋아 보이는 이유입니다. 우리는 느낌표와 물음표를 얼마나 사용하나요? 자기를 앞세운 대화를 하게 되면 상대의 말에 이러한 부호를 찍어 주기가 어려워집니다.오늘도 내가 한 말을 돌아 보면서 느낌표와 물음표가 인색했음을 깨닫습니다.
내 말에 감탄하며 나의 감정과 안부를 물어 주는 사람만큼 귀한 사람은 없을 것입니다. 말이란 닦을수록 빛나고 향기가 납니다. 말할 때도 역지사지(易地思之)가 필요합니다.
말을 나눌 때는 상대방의 입장을 늘 염두에 두라고 합니다. 적어도 失言(실언)이나 虛言(허언) 같은 말실수는 막아야 하니까요? 그러면 덤으로 얻는 것도 있습니다.
“어쩌면 그리 말을 예쁘게 하세요 ?”“복 들어올 말만 하시네요.” 정겨운 말은 모두를 기분 좋게 합니다.2020년 부터는 나자신이 먼저 실천해야겠네요.
창녕신문 기자 / cnilbo@hanmail.net입력 : 2020년 02월 12일
- Copyrights ⓒ인터넷창녕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름 비밀번호
개일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겨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경제/사회
창녕군-창녕축협 긴급 농가사료구매자..
코로나19로 인한 축산물 소비위축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관내 축산농가의 경영.. 
창녕, 1시장-1기관 청렴자매결연 체결
창녕교육지원청(교육장 홍영원)은 5월 7일(목) 창녕읍시장상인회 사무실에서 1시장 1기관 청렴 자매결연 협약식을 가졌다.이번 행사는.. 
창녕군청소년수련관, ‘경제야 살아나..
창녕군(군수 한정우)과 창녕군청소년수련관(관장 김상운)은 지난 22일 코로나19 .. 
창녕군 민원봉사과, 성산면, 국토정보..
창녕군 행정복지국 민원봉사과(과장 석상훈)는 지난 22일 대합전통시장을 방문해.. 
창녕군의회, 전통시장 ‘장보기’ 실..
창녕군의회(의장 박상재)는 지난 13일 점심시간에 창녕시장을 방문하여 코로나19.. 
한정우 창녕군수, 코로나19 극복 희망..
창녕군(군수 한정우)은 7일, 청년창업 블루존 조성사업 1호점 ‘쌀로공방’의 현.. 
창녕군시설관리공단‘덕분에 챌린지’..
창녕군시설관리공단 권영규 이사장과 직원들이 코로나19 예방과 확산 방지를 위.. 
창녕농협 2020년도 “조합원 자녀 장..
창녕농협(조합장 성이경) 은 지난 5월 8일 창녕농협 본점 2층 대회의실에서2020.. 
창녕군, 여성회관·노인복지회관·종..
창녕군(군수 한정우)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적극 행정의 일환으로 여성회관, .. 
창녕군 창녕축협농가 사료구매 자금지..
코로나19로 인한 축산물 소비위축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관내 축산농가의 경영.. 
농협창녕군지부,‘이달의 새농민상’..
□ 농협창녕군지부(지부장 김종한)는 지난 14일 2층 회의실에서 농협중앙회가 선.. 
창녕군, 마늘 가변형 건조시스템 시연..
창녕군(군수 한정우)은 21일 창녕군농업기술센터에서 시범사업 농가 및 관계자 .. 
2020 경상남도 양성평등 콘텐츠 공모..
경상남도(도지사 김경수)는 우리 사회의 남녀차별 의식과 관행을 개선하고, 성별.. 
경남도, 소상공인 코로나19 극복 위한..
경상남도(도지사 김경수)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도내 소상공인과 영.. 
창녕군 계묘생 친목회 코로나19 위기..
창녕군(군수 한정우)은 3일, 창녕군 계묘생 친목회(회장 손성호)에서 군청을 방.. 
코로나19 위기극복 성금 기탁 이어져
창녕군(한정우 군수)은 25일, 한국자유총연맹 창녕군지회(회장 하진돈)에서 코로.. 
코로나19를 이겨내기 위한 장애인들의..
창녕군장애인근로사업장(원장 김성도)은 31일 ‘창녕군민 코로나19 극복과 예방.. 
창녕군청소년수련관, 달콤한 간식으로..
창녕군청소년수련관(관장 김상운)은 2일, 창녕군청에서 쿠키와 마들렌으로 구성.. 
바르게살기운동 창녕군협의회, 국립부..
○ 바르게살기운동 창녕군협의회(회장 박순구)는 3월13일 오후 2시 창녕군 국립.. 
칼럼/기고
망덕 포구 양철집
포구의 바람은 얌전하다섬진강 바람이라고은어 냄새가 난다 파전 냄새가 무안해.. 
향수
세월이 지나고 나이를 먹으면 누구나 어린 시절이 그립고 고향생각을 하게 된다... 
창녕 고대사의 열쇠 계성 2~3호분
2019. 2. 26. 경남 창녕군 계성면 계성리·사리·명리 일원 창녕 계성 고분군 (.. 
트로트는 마음의 고향
이 풍진 세상을 만났으니 너의 희망이 무엇이냐 부귀와 영화를 누렸으.. 
봄철 산불예방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습니다.
봄이 오면 산으로 향하는 사람들이 많아진다. 하지만 발걸음은 들떠도 주의력까.. 
(화왕산 메아리 82) 논설주간 윤수근
역사를 잊은 민족은 미래가 없다. 5천년 역사에서 936회의 외침을 당하고도 세계.. 
공익직불제의 성공적인 정착을 위한 남은 과제
그 동안 농업인들에게 지급되던 대표적인 농업보조금인 쌀·밭·조건불리 직불제.. 
엄마 아빠 사랑으로 코로나 이겨내요
최근 코로나19로 유례없는 개학연기 및 사회적 거리 두기 운동을 실천 중이다. .. 
일본의 보물이 된 비운의 금동투조관모
창녕의 옛 지명에 대한 논란은 지속되고 있지만 창녕 비봉리 유적지에서 밝혀졌.. 
코로나19 바이러스 다함께 극복할 수 있습니다
2020. 2. 20 기준 세계보건기구(WHO)가 밝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COVID-19‘).. 
‘코로나19’관련 급증하는 전화금융사기 피해 주의
최근 코로나19 바이러스로 인해 우리의 일상이 변화하고 있다. 국민들의 대다수.. 
한국농촌사회를 선진화시킬 수 있는 공익직불제 도입
우리나라는 1995년부터 세계무역기구(WTO) 농업분야에서 개발도상국 지위를 지속.. 
학교폭력 예방, 우리 모두의 노력이 필요한 때
어느덧 추운 겨울이 끝나고 즐거움이 가득한 신학기가 시작이 되었다. 설레.. 
우포늪
우포늪 시 노중석 (창녕 대지 출신) 곡 김현옥 .. 
등록번호 : 경남 아02330 / 등록일자 : 2016.01.27 /제호: 인터넷창녕신문 /명칭: 인터넷신문
주소 : 경상남도 창녕군 창녕읍 종로 38-5 / 발행인 : 유영숙 / 편집인 : 유영숙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영숙
등록일자 : 2016.01.27 / 발행일자: 2016.1.27 / mail: cnilbo@hanmail.net / Tel: 055)533-6709, 055)533-0207 / Fax : 055)533-3345
Copyright ⓒ 인터넷창녕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