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UPDATE : 2023-11-29 04:29:1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칼럼/기고

‘산불예방’ 365일 국민 모두가 한 마음으로


창녕신문 기자 / cnilbo@hanmail.net입력 : 2022년 11월 10일
↑↑ 창녕소방서 예방안전과장 소방령 손대협
ⓒ 인터넷창녕신문



흔히들 산불은 늦가을부터 봄까지(11월~익년 5월 15일) 주로 발생하는 계절성 화재로 인식하고 있으며, 산불 감시원 배치, 헬기 임대, 산불 예방 홍보 등 산불관련 행정도 이 시기에 집중적으로 실시한다.

실제로도 대부분 산불은 이 기간에 발생하므로 예산과 행정력 효율성 차원에서도 당연한 결과라 생각된다. 산림청에서 발간(2022.02)한 ‘2021년 산불통계 연보’를 보면 지난 10년(2012~2021)간 산불 발생 건수는 4,809건으로 이를 시기별로 2월~5월에 3,345건 발생하여 70%정도 차지하며, 6월~10월에 700건 발생하여 14%, 11월~익년 1월에 764건 발생하여 16%로 통계상으로도 산불 집중 관리기간인 11월부터 익년 5월까지 약 86%로 이 시기에 많이 발생하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주로 산불 비화재기라고 인식하고 있는 기간인 6월~10월에도 14%에 해당하는 700건이 발생되었으며 생각보단 꽤 많아 결코 가벼이 보아서는 안 될 것이다.

우리나라 산림의 대부분은 계획된 조림이 아닌 나무종류별로 군락지를 이루며 자연적으로 형성되었다고 볼 수 있다. 그러다보니 침엽수림지대와 활엽수림지대로 확연히 나누어 형성된 산, 음수림과 양수림이 서로 경쟁하며 형성된 산, 침엽수와 활엽수가 뒤섞여 형성된 산 등 다양한 형태로 어우러져 있으며 특히나 1980년대 이후 난방용 땔감이 나무에서 유체땔감으로 바뀐 이후부터 급속도로 산림이 울창하게 형성되면서 이제는 사람들이 헤치고 나가기가 힘들 정도로 남미의 밀림지대처럼 온 산림이 변해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라고 생각된다.

필자가 시골에서 살 때 군불(음식을 하기 위해서가 아니라 오로지 방을 덥히려고 아궁이에 때는 불)용으로 생솔(마르지 아니한 소나무) 가지를 많이 사용했던 기억이 난다. 보통 사람들은 ‘생솔이라 젖어서 불에 잘 타지 않을 텐데’ 라고 생각할 수도 있겠지만 한번 타기 시작하면 상상을 초월할 정도로 그 화력은 엄청나게 세다. 녹음이 우거진 늦봄에서 초가을 까지는 침엽수림지대 특히 소나무 군락지에 큰 산불이 나기 쉬우며, 활엽수림대는 발생 가능성이 낮다고 생각된다. 그러나 낙엽이 지고 풀들이 마른 늦가을부터 초봄에는 침엽수와 활엽수 구분 없이 산불이 많이 발생하며 확산 속도 또한 매우 빨라 대형 산불로 진행되는 경우가 많다.

지난 여름초입에 발생한 밀양 산불은 몇 가지 교훈을 준다. 먼저, 산불 발생은 시기가 따로 없다는 것이다. 물론 이례적으로 여름초입에 발생하였으며 1986년 산불 통계가 작성된 이후 2018년 8월 15일 경북 군위 우보면 두북리에서 30ha이상 피해가 발생한 건 외에 비화재기인 6월 초에 이처럼 큰 피해를 입은 산불은 처음이다. 그렇지만 밀양 산불 발생 며칠 전 울진 산불이 있었듯이 앞으로는 자주 발생될 가능성이 높으므로 여름철 대형 산불 발생에 대비한 대책이 강구되어야 하겠다.

두 번째는 앞서 언급했듯이 화재발생 장소가 계절에 상관없이 큰 산불로 이어지기 쉬운 소나무(침엽수) 군락지란 사실이다. 화력이 워낙 세다보니 바닥보다는 소나무 잎만 먼저 타면서 빠르게 확산되는 현상을 보인다. 산림 형태에 따른 산불 진화대책 또한 강구되어야 하겠다.

지금 한창 가을 추수철이다. 출·퇴근길에 들을 보면 농업 폐기물을 여기저기 쌓아둔 모습을 쉽게 목격할 수가 있다. ‘마르고 불에 잘 탈 정도가 되면 언젠가 태우겠지’ 생각하니, 산불 걱정이 먼저 떠오르는 건 소방공무원이라는 직업 때문만은 아니라고 애써 되뇌곤 한다. ‘국민들 모두 똑같이 걱정하겠지’ 라며, 농업 폐기물 처리에 대한 대책도 세워 농민들의 마음도 덜어 주어야 하겠다. 앞으로는 큰 산불이 없기를 기대하면서,,,,,
창녕신문 기자 / cnilbo@hanmail.net입력 : 2022년 11월 10일
- Copyrights ⓒ인터넷창녕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름 비밀번호
fqOGne
8 of patients discontinued treatment due to fluid retention 4 patients discontinued with severe fluid retention; the remaining 5 had mild or moderate fluid retention discount cialis
10/25 11:28   삭제
XjRUekC
buy cialis 5mg Pharmacological treatment of insomnia in alcohol recovery a systematic review
07/12 13:14   삭제
Ujywxx
free samples of viagra or cialis 4 375 4 000 3 888 3 788 3 440 3 300 3 288 2 612 2 588 2 588 2 500 2 388 2 388 2 088 2 088 2 000 2 000 2 000 2 000 1 888
07/08 00:14   삭제
kerfony
depakote spiriva respimat hinta A spokeswoman for the PCAOB did not say whether the issue of auditor rotation is off the table, noting that the board had solicited opinions on the longstanding debate over mandatory audit firm rotation canadian pharmacy cialis 20mg This study investigated 386 poor ovarian responders that fulfill the Bologna criteria
06/11 05:32   삭제
kerfony
buy cialis cheap Do not breastfeed while using Clomid without first talking with your physician about any potential risks associated with it including possible toxicity in nursing infants
06/08 23:10   삭제
개일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겨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경제/사회
고엽제 창녕군 지회 자연보호 캠페인 ..
고엽제 창녕군지회(회장 손낙균)는 지난 11월 4일(토) 남지 개비리길을 찾아서 .. 
창녕군 부곡온천, 우리나라 최초의 온..
창녕군(군수 성낙인)은 27일, 충남 아산시에서 열린 행정안전부 주최의 2023 대.. 
창녕경찰서, 제78주년 경찰의 날 기념..
○ 창녕경찰서(이호 서장)는 18일 ‘국민의 안전한 일상, 경찰의 영예로운 사명.. 
창녕읍파출소, 음주운전 및 보이스피..
창녕읍파출소(소장 김미곤)는 25일(수) 창녕문화원에 방문하여, 건강체조회원 20.. 
창녕소방서, 성산면·이방면 의용소방..
창녕소방서(서장 정순욱)는 29일 오전 11시 소방서 3층 대회의실에서 성산면ㆍ이.. 
창녕군장애인종합복지관, 경남장애인..
창녕군장애인종합복지관은 지난 17일, 2023년 제1회 경남장애인종합예술제에서 .. 
제77대 이 호 창녕경찰서장 취임
❍ 제77대 창녕경찰서장에 이호 제주청 홍보담당관이 31일 취임했다. .. 
부곡생태단지 선진농업기술 현장견학
부곡생태단지 회장 김보순을 비롯한 이사진과 신용태, 유영돈 고문, 신원기 부곡.. 
창녕군 대암마을 갈등 무한방치?
경남 창녕군 고암면 대암리의 이장선거에서 허위사실 유포 또는 마을 공금 운영.. 
창녕군 재향군인회, 도 경연대회‘여..
창녕군재향군인회는 지난 20일, 재향군인회 각급회 활성화를 위해 개최한 경상남.. 
`창녕신문 창간 23돌맞이 작은 만남의..
㈜창녕신문(대표 유영숙)이 지난 15일 창간 23돌을 맞아 지역원로 및 기관단체장.. 
마을이장 선거로 두 동강 난 동네 민..
. 
<기자의시선>창녕군 파크골프장 조성..
파크골프를 처음 시작한 나라는 일본이고 북해도의 한 지방 공원에서 7홀의 파크골프장을 개장하여 시작한 것이 시초이며 현재는 미국.. 
국내 마늘 최대 생산지 창녕, 햇마늘..
국내 마늘 최대 생산지인 창녕군은 지난 1일 관내 5개 농협(창녕·남지·우포·.. 
창녕署, 마약류 범죄 예방 지자체·..
창녕경찰서(서장 이준호)는 20일 창녕 관내 풍속업소 등 대상으로 창녕군 환경위.. 
창녕농협 농촌 일손돕기
지난 6월 5일 경남 창녕군 고암면 계상리 938에서 영농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 
창녕읍 지역자율방재단, ‘제30회 방..
창녕읍은 ‘제30회 방재의 날’을 맞아 지난 23일 안전점검 캠페인과 환경정화 .. 
민주평통 창녕군협의회 2분기 정기회..
민주평통 창녕군협의회는 지난 5월 31일 창녕군청 대회의실에서 자문위원 30여 .. 
창녕농협 복합시설 신축공사 기공식 ..
지난 5월 23일 경남 창녕군 창녕읍 교리 966 일원에서 창녕농협 조합원의 숙원사.. 
칼럼/기고
후안무치(厚顔無恥)한 사회는 누가 만들고 있는가?
서창호 칼럼 법치국가에 지역을 대표하는 최고 일꾼(?)의 정점에 그들이 있다. .. 
서창호 칼럼
서창호 칼럼언론사는 정치인의 들러리 인가? 아니면 악어와 악어새의 공생 관계.. 
창녕의 자존심을 누가 추락시키는가?
 
아시아 모든 국가는 우리를 자유“대한민국”이라고 부른다.
 
교동·송현동 고분군
유네스코(unesco) 세계유산위원회는 17일 사우디아라비아 리야드에서 열린 제45.. 
지역을 위한 또 다른 행보(行步)
조용한 행보의 시작을 바라보는 군민은 만감이 교차한다. 지난 시절 지역의 목민.. 
<기자의시선>태양광 설치허가 조례안 완화는 공익적 차원인가? ..
거두절미하고 창녕군의회에 묻겠다. 태양광 설치 규정을 완화하면 공익에 부합되.. 
〈독자 기고〉 국제정세 변화와 한반도
근현대사에서 한반도는 지정학적으로 미국·영국·일본·러시아·중국 등 역외세.. 
〈서창호 칼럼〉 창녕군 인구감소지역대응위원회 인구증가의 현..
창녕군이 인구감소지역대응위원회에 부군수를 비롯 인구 업무 관련 부서장, 군의.. 
‘산불예방’ 365일 국민 모두가 한 마음으로
흔히들 산불은 늦가을부터 봄까지(11월~익년 5월 15일) 주로 발생하는 계절성 화.. 
무분별한 캠핑카·카라반의 불법 주·정차’애꿎은 시민들만 피..
카라반이란 자동차에 매달아 끌고 다닐 수 있게 만든 이동식 주택(캠핑카·트레.. 
가야세력의 일본진출 흔적들(1)
​일본 규슈 구마모토현 야쓰시로시(八代市)에 있는 야쓰시로 신사에는 묘.. 
인간은 ‘건너가는 존재’
인간은 ‘건너가는 존재’ -창녕문화원향토사연구.. 
창녕신문 창간 21주년을 축하하며
장마가 물러나자 본격적인 무더위가 시작됐다. 봄에 심은 채소가 비에 쓸려가지 .. 
제3장 편조, 아버지 신원경을 만나다(3)
 
등록번호 : 경남 아02330 / 등록일자 : 2016.01.27 /제호: 인터넷창녕신문 /명칭: 인터넷신문
주소 : 경상남도 창녕군 창녕읍 종로 38-5 / 발행인 : 유영숙 / 편집인 : 유영숙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영숙
등록일자 : 2016.01.27 / 발행일자: 2016.1.27 / mail: cnilbo@hanmail.net / Tel: 055)533-6709, 055)533-0207 / Fax : 055)533-3345
Copyright ⓒ 인터넷창녕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