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UPDATE : 2022-05-25 07:16:09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칼럼/기고

포상 8국(浦上八國)의 난


창녕신문 기자 / cnilbo@hanmail.net입력 : 2022년 04월 12일

남중희

남해안 일대에는 기원전부터 소규모의 도읍 국가들이 제각기 자리 잡고 있었다. 즉 삼한 시대의 소국들이다. 낙랑군과 대방군이 설치되고 이들의 교역이 이루어 지면서 도읍 국가들은 새로운 문물을 교류하면서 변화와 발전을 꾀하게 된다. 이들 소국들은 내륙의 다른 지역에 비하여 비교적 선진문물을 일찍 받아들였음을 알 수 있고, 그러한 선진문물들을 기반으로 국가체제를 정비해 나갔다. 서기 2년 이 도읍국가들 중 변진 구야의 9간이 모여 수로를 왕으로 추대하여 금관가야라는 새로운 국가체제를 태동시킨다. 금관가야의 태동 시에도 포상팔국으로 일컬어진 도읍국가들은 해상무역을 바탕으로 토착세력으로 성장 중이었다. 이에 금관가야 및 아라가야 등 6가야의 등장은 이들 포상팔국과 갈등을 불러일으키게 되었고, 결과적 전쟁에 이르게 된 것이 “삼국사기” “삼국유사”에서 전하는 ‘포상팔국(浦上八國, 201~212년)의 난’이다.

<삼국사기> 서기 209년 (내해 이사금14) 7월에 포상팔국이 가라를 침입하니 가라의 왕자가 신라에 와서 구원을 요청하였다. 내해 이사금의 왕자인 날음은 태자 우로와 함께 6부의 병력을 거느리고 가서 포상팔국의 장군을 죽이고, 그들이 노략한 가라인 6,000여 명을 빼앗아 돌려보냈다.

<삼국유사 물계자 전> 서기 212년 (내해왕17년) 보라국, 고자국(고성), 사물국(사천)등 팔국이 힘을 합해 아라국을 침략하므로 왕이 태자 이음과 장군 일벌 등에게 명하여 군사를 거느리고 이를 막게 하니, 팔국이 모두 항복하였다. 이때 물계자의 군공이 으뜸이었다.

포상 팔국의 난은 당시 금관가야와 아라가야 등이 해상무역을 장악하려는 시도에 대하여 해상국가들이 강력하게 저항한 전쟁으로 볼 수 있다. 전기 가야 연맹의 발전의 원동력은 낙랑군을 통한 원거리 교역을 통한 문물의 교류와 및 왜와의 교역이었는데 313년 낙랑군과 대방군이 고구려에게 멸망되자 문물교류의 기반이 흔들리게 된 것이다. 포상 8국이 연합하여 운명을 걸고 대규모로 가야국(김해, 함안)을 공격하였다는 것은 단순한 교역상 갈등이나 경쟁 관계가 아니라 문화적 단절에 대한 다급한 환경을 반영한 것이 아닐까. 급격한 국제 질서의 변화 속에서 숙명적 대결이 전쟁 양상으로 나타난 것이고, 그러한 상태를 야기할 만한 사건은 4세기 초 낙랑군, 대방군 멸망과 관련이 있을 것으로 보인다.
진 변한 소국을 비롯한 세력들은 그때까지 축적된 국력을 토대로 각지에서 자기 지역 기반을 중심으로 통합하여 덩치를 키우려는 움직임이 있었고 가야연맹체의 출현으로 남동부의 분열과 통합을 경험하게 된 것이 포상 8국의 난으로 비화 된 것이다. 낙랑군의 멸망으로 인하여 한반도 남부에 변화가 초래되고 있을 무렵 낙랑 · 대방군을 소멸시킨 고구려는 옛 대방지역을 사이에 두고 백제와 대립하게 되었다. 이러한 상황은 한반도 남부까지 영향을 미쳐 신라와 가야는 다른 방향으로 분기되어 나간다. 즉 경주세력은 진한의 맹주 역할을 계속 유지하면서 한편으로는 고구려의 부용이 되어 그 제도 및 문물을 수입하여 주변의 다른 소국들에게 분배함으로써 자기 지역에 대한 통솔을 더욱 공고히 해나갔고, 김해세력은 혼란을 수습하고 낙랑 · 대방 대신 백제와 교역을 강화하면서 지역 패권을 장악하고 왜와의 교역을 강화해 나갔다. 김해 대성동 고분군에서 보이는 계통 유물이 이를 반영하는 듯하다. 이러한 활발한 움직임들이 포상 8국의 생존을 위협하여 전쟁으로 촉발하게 되었으나 신라의 도움을 받아 진압하게 되었다.

↑↑ 사적 제73호 수로왕릉(김해)
ⓒ 인터넷창녕신문
 

사적 제73호 수로왕릉(김해)
이 전쟁을 통해 확실한 것은 가야제국 내 전쟁이 금관가야가 가야제국들이 아닌 신라에 구원을 요청했다는 사실을 통해 일부 학계에서 주장하는 ‘가야연맹설’이 허구일 가능성도 있다는 것이다. 즉 가야제국의 관계가 동일한 혈연과 지연을 바탕으로 한 공동운명체가 아닐 수도 있다는 사실도 유추해볼 수 있다. 서기 209년에 일어난 이 ‘포상 8국의 난’은 금관가야가 경주 신라에 왕자를 인질로 보내 화친관계를 맺게 되어 그 영향력 아래 놓이게 되었고, 가야의 구심체의 위치를 상실한 사건이 되었다는 것이다.
창녕신문 기자 / cnilbo@hanmail.net입력 : 2022년 04월 12일
- Copyrights ⓒ인터넷창녕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름 비밀번호
개일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겨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경제/사회
창녕군-BGF리테일 양파로 손잡다!
창녕군(군수 한정우)의 대표 특산품인 양파를 활용한 간편식 7종이 전국 1만 600.. 
창녕마늘, ‘2022 한국의 가장 사랑받..
창녕군(군수 한정우)은 대표 농산물인 창녕마늘이 조선비즈에서 주최한 ‘2022 .. 
한정우 창녕군수 행정학박사 취득, ‘..
군수 취임 직후부터  3 여년간 , 불어닥친 중국발 코로나와 각종 재해.. 
가야고분군 ‘세계유산 등재’ 기대
창녕군(군수 한정우)에 소재한 창녕 교동과 송현동 고분(사적)군을 포함한 7개의.. 
창녕군 인구증가시책 주택분야 사업 ..
창녕군(군수 한정우)은 군으로 전입을 장려하고 쾌적한 주거환경을 조성하기 위.. 
창녕군 2022년도 통합문화이용권 사업..
창녕군(군수 한정우)은 문화격차 완화를 위한 2022년도 통합문화이용권(문화누리.. 
겨울철 떠오르는 관광지 창녕군 우포..
창녕군(군수 한정우)은 3일 겨울철 떠오르는 관광지로 우포잠자리나라를 소개했.. 
한국농어촌공사 창녕지사 설맞이 성금..
창녕군(군수 한정우)은 지난 20일 한국농어촌공사 경남본부 창녕지사(지사장 김.. 
창녕군 2022년 신규 청년지원 사업 참..
창녕군(군수 한정우)은 지난 2년간 계속된 코로나19로 지친 청년들의 활기를 깨.. 
최정권 NH농협 창녕군지부장 ,
 최정권 NH농협 창녕군지부장은 “지난 8일 ‘생활 속 에너지 절약 캠페인.. 
창녕농협 부녀회·고주모 사랑의 김장..
창녕농협(조합장 성이경) 부녀회·고주모(고향을 생각하는 주부들의 모임)회원 3.. 
창녕군선관위, 공정선거지원단 모집
창녕군선거관리위원회는 2022년 실시하는 양대선거(대통령선거, 전국동시지방선거)를 효율적으로 관리하기 위하여 오는 12월 1일부터 .. 
창녕 양파, 전국으뜸농산물대회 채소..
창녕군(군수 한정우)은 지난 5일부터 7일까지 농협하나로유통 수원점과 성남점에.. 
바르게살기운동 창녕군협의회 여성회..
○ 바르게살기운동 창녕군협의회 여성회(회장: 정세연)는 지난 9월29일 이웃과 .. 
경남 9개 군은 제로페이 릴레이 이벤..
경상남도는 경남소상공인연합회와 함께 지난 10월부터 진행 중인 ‘군지역 제로페이 릴레이 이벤트’를 오는 11월 말까지 도내 9개 군.. 
9월 16일부터 2021년산 공공비축미 매..
<전국> □ 2021년산 쌀 총 35만 톤 매입 추진(공공비축용 34, 해외공여용 1) ○ (매입시기) 2021년 9월 16일 ~ 12월 31일 (107.. 
창녕군·농협중앙회창녕군지부·지역..
창녕군(군수 한정우)은 14일 군청 군정회의실에서 농협중앙회 창녕군지부장 및 7.. 
창녕상공회의소 설립 발기인대회 개최
사진설명; 지난 29일 창녕군청 대회의실에서 창녕상공회의소 설립 발기인들이 기.. 
BNK경남은행 사랑나눔재단
창녕군(군수 한정우)은 1일 군수 집무실에서 BNK경남은행 사랑나눔재단(이사장 .. 
칼럼/기고
물에 비친 달은 진짜 달이 아니다
-창녕신문자문위원/창녕문화원향토사연구소장 智光 한삼윤- 지난 5월 8일, 코로.. 
인류 최초의 철기문화와 가야의 철제 유물
 
구급대원들에게 칭찬과 격려를...
구급대원! 나도 같은 소방공무원이지만, 구급대원을 할 수 있다는 것이 부럽고, .. 
남지 파크골프장 개장을 하면서···
 
군민에 대한 섬김과 현장 행정의 본보기 - 한정우의 『지성感민..
 
포상 8국(浦上八國)의 난
 
사랑의 힘(Power of Love), 거듭나는 정치
-창녕문화원향토사연구소장/창녕신문자문위원 智光 한삼윤- 바야흐로 선거철이다.. 
안전모·안전띠 미착용 사망사고 급증! 안전모(못)·띠(지)켜줘..
창녕경찰서 교통관리계 경사 박혜원 최근 도내 교통사망사고를 분석한 결과, 사.. 
운동화/ 배미령
< 비평과 연구의 장을 여는 수필미학 신인상 수상 2022 봄 > .. 
‘3.9 대선’의 민의(民意), ‘정권교체’를 통한 ‘정치교체’
-창녕신문자문위원/창녕문화원향토사연구소장 智光 한삼윤- ‘정치교체’냐 ‘정.. 
아라가야 왕들의 무덤 말이산 고분
남 중 희 
위정자(爲政者)의 수준이 곧 유권자의 수준
-창녕신문자문위원/창녕문화원향토사연구소장 智光 한삼윤- 
편조왕사 신돈 이야기(2) 시리즈
그런데 최근 “화엄십찰”의 ’비슬산 옥천사‘라 내세우는 사찰이 두 곳이 있어.. 
철의 왕국 금관가야 -남중희-
국내 최초로 창원 성산패총이 발견되어 고조선을지나 삼한시대로 들어 오면서 .. 
파크골프의 미학(美學)
-창녕신문자문위원 智光 한삼윤- 요즘 파크골프(Park golf)가 대세다. 처음 입문.. 
등록번호 : 경남 아02330 / 등록일자 : 2016.01.27 /제호: 인터넷창녕신문 /명칭: 인터넷신문
주소 : 경상남도 창녕군 창녕읍 종로 38-5 / 발행인 : 유영숙 / 편집인 : 유영숙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영숙
등록일자 : 2016.01.27 / 발행일자: 2016.1.27 / mail: cnilbo@hanmail.net / Tel: 055)533-6709, 055)533-0207 / Fax : 055)533-3345
Copyright ⓒ 인터넷창녕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