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6-17 오전 11:28:3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칼럼/기고

진정한 행복 / 잠든 뱁새 깨우기

창녕신문 자문위원 / 智光 韓三潤
창녕신문 기자 / cnilbo@hanmail.net입력 : 2018년 10월 17일
사람은 누구나 행복할 권리가 있다.
행복은 우리 모두에게 주어진 하늘의 뜻, 지상명령(天命)이다.

우리가 흔히 말하는 대부분의 행복은 바라는 마음(欲心)을 채우는
일시적인 행복에 다름 아니다.

다시 말해 원하는 마음이 충족되지 않으면 불행해지고 원하는
마음이 충족 되면 행복하게 되는 것이다.

그래서 괴로움(苦)과 즐거움(樂)이 끊임없이 반복된다.

이런 행복은 반쪽짜리 행복, 불완전한 행복일 수밖에 없다.

어느 철학자는 ‘인생살이’를 ‘뻐꾸기 새끼를 기르는 어리석은 뱁새’에
비유한다.

뻐꾸기는 알을 놓을 때 어미 뱁새가 없는 틈을 타서 뱁새 둥지에다
몰래 자신의 알을 놓고 가버린다.

새끼 뻐꾸기는 뱁새가 낳은 알 보다 먼저 부화해서 아직 부화되지
않은 뱁새 알들을 둥지 밖으로 밀어내 버린다.

둥지를 독차지한 새끼 뻐꾸기는 날이 갈수록 몸집이 커져서 어느 날
뒤를 돌아보지도 않고 둥지를 박차고 날아가 버린다.

이걸 지켜보는 어미 뱁새는 멍하니 쳐다볼 뿐 별다른 말이 없다.

사람의 경우도 이와 다르지 않다.

우리들 마음에는 크게 ‘본심(本心)’과 ‘욕심(欲心)’ 두 가지 마음이
있다고 했다.

본심은 ‘속마음(진짜 마음)’이고 욕심은 ‘겉마음(가짜 마음)’이다.

욕심이 생기기 전에는 본심밖에 없었다.

본심이 본래부터 있었던 선천적인 자연심(天心, 하늘의 마음),
즉 ‘선(善)한 마음’이라면, 욕심은 본심이 생겨난 뒤에 붙여진 두
번째 마음, ‘악(惡=亞+心)한 마음’이다.

우리들 일상의 삶은 대부분 본심보다 욕심을 앞세우고 이를 채우며
살아가는 삶이다. 그래서 채워지지 않으면 괴로울 수밖에 없다.

본심이 ‘맑은 하늘’이라면 욕심은 구름으로 가려진 ‘흐림 마음’이다.

중국 춘추시대 말기 한비자는 사람을 ‘호리피해(好利避害)’의 존재
라고 봤다.

자기에게 이로우면 좋아하고 손해가 가면 싫어한다는 것이다.

반면에 성인들은 한 결 같이 영적 성장을 위해서는 ‘호선오악(好善惡惡)’
하는 사람이 돼야 함을 강조한다.

즉, 선(善)을 좋아하고 악(惡)을 멀리해야 한다고 가르친다.

또한 맹자는 일찍이 사람의 본심(本心)을 ‘양심(良心)’이라고 명명하면서
‘인의지심(仁義之心)’이라고 부연 설명했다.

내가 당해 좋은 것(이로운 것)은 상대방 입장을 고려해서 상대방에게
먼저 해 주고(仁,사랑), 내가 당해 싫은 것(해로운 것)을 상대방 입장
을 고려해서 상대방에게 하지 않는 마음(義,정의)이 바로 그것이다.

‘인의지심(仁義之心)’이야말로 동서고금을 막론하고 사람이 마땅히
지켜야 할 본심(本心)이고 양심(良心)이다.

우리가 배워야 할 ‘학문(學問)은 궁극적으로 본심(양심)을 회복하는
‘마음공부’이다.

본래부터 밝아져 있는 덕을 더욱 밝히는 것(明明德)이 큰 공부(工夫)
이고 큰 학문(大學)이다.

착한 뱁새가 철천지수인 욕심 많은 뻐꾸기 새끼를 자기 새끼로 착각
하는 어리석음(無知)에서 깨어 나도록 하는 것, 이것이 바로 본심을
회복하는 ‘진정한 행복의 길’이 아닐까 생각해 본다.

욕심을 통해 얻을 수 있는 것은 일시적인 ‘반쪽짜리 행복’에 불과
하지만 본심은 우리에게 ‘온전하고 영원한 행복’으로 인도하기 때문이다.

법륜스님은 ‘행복’에 대해 이렇게 설파했다.

“행복도 내가 만드네 불행도 내가 만드네.
진실로 그 행복과 불행 다른 사람이 만드는 것이 아니네“
ⓒ 인터넷창녕신문

창녕신문 기자 / cnilbo@hanmail.net입력 : 2018년 10월 17일
- Copyrights ⓒ인터넷창녕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름 비밀번호
개일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겨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경제/사회
창녕군상공인협의회, 인재육성장학금 ..
창녕군상공인협의회(회장 윤병국)는 10일 부곡CC에서 제1회 회장배 氣-UP 친선골.. 
창녕소방서, 2019년 소방장비 관리실..
창녕소방서(서장 손현호)는 지난 8일 경남소방본부 주관으로 2019년 소방장비 관.. 
한국농어촌공사 창녕지사 행복충전활..
□ 한국농어촌공사 창녕지사(지사장 김영규)는 지난 6월 3일 영농철을 맞아 노동.. 
‘창녕군 범 농협 마늘농가 일손돕기..
□ NH농협창녕군지부(지부장 김종한)은 지난 30일 본격적인 영농철을 맞아 일손.. 
NH농협창녕군지부, 장애학생 여름방학..
NH농협은행 창녕군지부(지부장 김종한)는 5월28일 (사)창녕군장애인부모회 (원장 유현숙)을 찾아 장애학생 여름방학 프로그램 후원을 .. 
창녕 마늘·양파 지리적표시 단체표장..
창녕군(군수 한정우)이 ‘창녕 마늘·양파 지리적표시 단체표장’을 특허청에 등.. 
차보다 사람이 먼저인 교통문화정착
□ 창녕경찰서(서장 서성목)는, ○ 새벽?초저녁 보행자 교통사고를 예방하기 위.. 
창녕署, 주민들의 안전을 위한 112신..
□ 창녕경찰서(서장 서성목)는 22일 주민들이 자주 이용하는 화왕산등산로, 문화.. 
영산농협 “농업인 행복버스” 뛰뛰빵..
영산농협(조합장 박성기)은 지난 5월3일 본점 3층대회의실에서 관내 농업인 300.. 
맛집을 찾아라, 맛으로 승부한다
창녕군외식업지부(회장 김생연)은 지난 4월29일(월) 회원 40여명과 함께 맛집을 .. 
창녕署, 공동체치안활성화, 범죄예방 ..
 창녕경찰서(서장 서성목)는 2일 오후 창녕읍 창녕신우희가로 아파트에서 생활안전교통과장, 입주민 등이 참석한 가운데 ‘범죄.. 
창녕경찰서,‘19년 1분기 베스트 형사..
 창녕경찰서(서장 서성목)는  경남지방경찰청에서 실시한 ‘19년 1분기 형사활동 평가’에서 우수관서로 선정되어, ‘베스.. 
㈜현대온천호텔 김영철 회장, 창녕군 ..
창녕군(군수 한정우)은 2일, ㈜현대온천호텔(대표 김영철)가 창녕군 축구발전 후.. 
창녕농협 성이경 조합장 종합경영평가..
창녕농협(조합장 성이경)은 지난 4월 26일에 2018년도 종합경영평가 결과 경영우.. 
창녕지역 건축사협회, 이웃돕기 성금 ..
창녕군(군수 한정우)은 10일, 창녕지역 건축사협회(회장 김형관)에서 창녕군청을.. 
칼럼/기고
창녕의 선철(先哲)
국사를 돌보는 왕에서 고을 수령과 참봉에 이르기까지 공무를 담당한 사람은 누.. 
참꽃
나비를 보았는가분홍색 나비를 보았는가봄비 흠뻑 적신 파란 입술로 떨고 있는 .. 
엄마는 초록 땅 을 일군다
찢어진 고무대야 에 흙 옮겨놓고들녘에서 캐 온 냉이 한 바구니손가락으로 하나.. 
牛浦朱鷺飼育野生方肆
朱鷺復元放肆天 주로를 복원하여 자연으로 방사하니自將生態幾經年 생태를 자장 .. 
임해진臨海津에서
보리누름에웅어회 한 접시불콰한 뺨에 강바람 불어 뱃전에 날리는 담배연기나도 .. 
따오기 성공기원 가요무대를 보고
지난 4월 22일 창녕공설운동장에서 설 운도를 비롯한 22명의 가수들이 펼쳐진 따.. 
창녕소방서, 공사현장 안전관리 강화 운동 !
최근 건축 공사현장에서 용접 등 화기취급 부주의에 의한 화재가 빈번히 발생하.. 
유진수의 “한터 아리랑”
창녕 유어면 대대리(한터)에서 창작활동을 하고 있는 작가유진수가오는 5월16일.. 
함께 사는 삶
사람(인간)은 혼자서는 살아갈 수 없는 사회적 존재이다. 결혼을 하든 하지 않든.. 
수사는 경찰, 기소는 검찰, 그 혜택은 국민에게
얼마 전 한 연예인의 마약, 성접대 논란으로 나라 전체가 떠들썩한 느낌이다. 거.. 
진정한 고향을 위한 헬퍼스 하이
사람들은 살아가면서 누구나 자기를 낳아주고 길러준 고향에 대해 빚을 지고 있.. 
등록번호 : 경남 아02330 / 등록일자 : 2016.01.27 /제호: 인터넷창녕신문 /명칭: 인터넷신문
주소 : 경상남도 창녕군 창녕읍 종로 38-5 / 발행인 : 유영숙 / 편집인 : 유영숙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영숙
등록일자 : 2016.01.27 / 발행일자: 2016.1.27 / mail: cnilbo@hanmail.net / Tel: 055)533-6709, 055)533-0207 / Fax : 055)533-3345
Copyright ⓒ 인터넷창녕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